세종종합물류

  • 메인비주얼 두번째

상담전화

CUSTOMER CENTER

010-3250-7058

 반 : 031-421-3407

팩 스 : 031-399-7181
담당자 : 김영남 부장

지역별 매물정보

수도권 매물정보강원도 매물정보충청도 매물정보경상도 매물정보전라도 매물정보제주도 매물정보
강원도 매물정보충청도 매물정보경상도 매물정보전라도 매물정보제주도 매물정보독도수도권 매물정보
화물운송사자격증 자격증가이드화물운송사자격증 바로테스트오시는길

지입차 여담

요소수 대란으로 설마 화물차 운행 중단사태까지 가진 않겠죠? ㅠ

미-중 간의 무역분쟁에 호주가 뛰어들어

미국 편을 들면서 석탄 등 원자재

수출을 막아버린 지 한참 됐습니다.

중국은 자국 내의 자연재해까지 겹쳐

전력난이 심각해졌다는 뉴스가 몇 달 전부터

계속 나오더니 그 영향이 갑자기 우리나라에서

‘요소수 대란’으로 터져나왔습니다.

 

이미 누군가 요소수를 사재기 한다는 소문도 있고,

평소 10리터짜리 한 통에 4천원 하던 게

지금은 벌써 열 배나 오른 가격에도 구하기가

어려울 지경이라고 하는데, 정부 차원에서도

중국에 협조요청을 보내는 정도 외에는

당장 뾰족한 대안이 없다고 하네요.

 

2015~2016년 쯤 이후 생산된 화물차들은

요소수를 넣어야만 운행이 가능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아예 시동이 걸리지 않는

차들도 있고, 시동이 걸려도 출력이 떨어져

짐까지 싣고는 제대로 운행할 수 없습니다.

 

‘유로 식스’니 뭐니 하는 규제가

환경오염을 줄이고, 미세먼지도 줄이고,

지구온난화도 늦추고, 사람들의 건강에도

필수적이라는 거창한 명분도 좋지만,

우리 같은 화물업계 종사자들에게는

당장 생계를 위협하는 걱정거리일 뿐입니다.

 

우리나라 요소 수입량의 95%를 차지하는

중국이 계속 수출을 봉쇄하고,

우리도 별다른 대안을 마련하지 못한다면

정말로 모든 디젤차가, 화물차 뿐만 아니라

건설장비, 119 등 긴급자동차까지도

발이 묶일 수 있다는 겁니다.

 

그렇지 않아도 화물차주들의 운행 여건은

항상 빠듯합니다.

유류비, 도로비 등을 제하고 나면

얼마 남지 않는 운송비,

유가의 지속적인 상승세,

매월 들어가야 하는 할부금 등 차주들의

생계를 압박하는 것들은 이미 많은데

이제는 요소수 수급이라는, 예전에 없었던

새로운 걱정거리까지 생기다니

참 답답할 노릇입니다.

 

미-중 사이의 무역전쟁에

EU까지도 참전할 것이라는 뉴스도 있고

아무튼 정세가 뒤숭숭합니다만

그저 우리 화물차 업계는 세계 정세,

유가, 자원전쟁 같은 것에 영향을 덜 받고

안정적으로 운행하고 싶을 따름입니다.

환경보전의 명분도 좋지만

당장의 생계보다 급한 건 없으니까요.

 

- 끝 -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김부장

등록일2021-11-05

조회수717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